신종 코로나 예방… 비누로 손씻기 철저히 해야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의 기세가 여전히 꺾이지 않는 가운데, 개인 위생 관리의 중요성이 갈수록 커지고 있다. 관련 전문가들에 따르면 건강을 지키기 위한 가장 핵심적인 방법은 바로 마스크 착용과 손씻기다.

특히 손 씻기의 경우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는 세균으로 인한 각종 감염성 질환을 예방하는 데도 도움을 주는 만큼 필수적인 개인 위생 관리법으로 꼽힌다. 올바른 손 위생 관리를 위해서는 수시로 흐르는 물에 30초 이상 비누류로 손을 꼼꼼히 씻어주는 것이 중요하다.

손 씻기가 여의치 않을 경우 손소독제를 사용하되 완전히 말려야 효과가 떨어지지 않는다. 재채기나 기침한 후, 손에 침이 묻었을 때는 손소독제보다는 손씻기를 해야 효과를 기대할 수 있다.

비누류를 선택할 때는 효과가 검증된 제품을 선택하는 것이 좋다. 유럽 최대의 위생용품 회사인 에씨티(Essity)를 국내에 소개하는 빈다코리아의 브랜드 토크(Tork)는 뛰어난 세정 효과와 더불어 류마티스학회 인증을 받아 널리 사용 중이다.

S1 물비누 마일드 1000ml와 S4 거품비누 마일드 1000ml 제품을 주력으로 한다. 또한, 손 세정 이후 토크 일회용 핸드타올 사용으로 한층 위생적인 처리가 가능하도록 했다.

토크의 비누류는 피부와 환경을 생각한 원료로 만들어진 제품으로 접히는 리필 용기를 활용해 쓰레기 볼륨 감소에 주력했다. 토크 측은 소비자의 쾌적하고 위생적인 제품 사용을 위해 관련 제품 개발에 집중하겠다고 밝혔다. 디지털기획팀 이세연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